삼육오는 정직하게 걸어 왔습니다. 현재도 미래도 더 기대되는 브랜드로 고객님들과 함께 성장 하겠습니다. 한국 낚싯대의  대표 명가로서  그  자존심을  지키겠습니다.